블록체인 무한경쟁에서 어떻게 이길까(하)
블록체인 무한경쟁에서 어떻게 이길까(하)
  • 정현우 TTC 프로토콜 대표
  • 승인 2018.08.29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현우 TTC 프로토콜 대표 "어떻게 경쟁할 것인가"

블록체인 프로젝트 성공비결을 정리해보면 1) 유틸리티를 최대화할 수 있어야 하고, 2) 큰 규모의 강력한 커뮤니티를 만들 수 있어야 한다.

이 두 목표는 다양한 방식으로 추구될 수 있는데 우선 1) 글로벌 프로젝트가 되어야 하고 2)우수한 프로덕트의 참여를 유도하며 3) 더 많은 사람들이 커뮤니티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4) 그리고 프로젝트의 내재 가치가 잘 알려질 수 있도록 적극적이고 지속적으로 소통해야 한다.

 

1) 글로벌 프로젝트가 되어야 한다.  

우리는 글로벌 하게 사고하고 더 확장해 나아가야 한다. 더 많은 국가의 다양한 사람들이 우리 플랫폼을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국가의 유저들을 확보하고 있는 성공적인 프로덕트들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과 접점을 넓혀야 한다.

TTC Protocol은 프로젝트의 시작부터 글로벌 프로젝트를 지향하고 TGE, 에어드랍 그리고 dapp 확보 과정에서 지속적으로 다양한 국가의 사용자들과 함께하려고 노력하고 있다.  

다양한 국가의 커뮤니티와 지속적으로 커뮤니케이션하기 위해 모든 컨텐츠를 영어로 작성하고 한국어와 중국어 콘텐츠도 발행하고 있다. 앞으로 더욱 다양한 언어 지원을 통해 커뮤니티 진입 장벽을 낮추어야 한다. 

TTC Protocol 팀은 이미 다양한 국가와 배경을 가진 사람들로 구성되어 있고 세계 각국의 우수한 팀들과 협업하고 있다. 이런 식의 팀 구성과 협업은 앞으로 더 강화되어야 한다. 한 국가에서 최고의 팀이 아니라 전 세계에서 가장 잘할 수 있는 팀이 되어야 한다.

 

2) 우수한 플랫폼, 프로토콜, 프로덕트를 만들어 낼 수 있어야 한다.  

안정적이고 안전하며 높은 성능과 투명성을 보장할 수 있는 기술 개발에 지속적으로 투자해야 한다.

다른 우수한 프로젝트들도 지속적으로 연구, 우리보다 나은 부분은 과감하게 채용하고 배울 수 있어야 한다. 그리고 더 한발 더 나아가 우리만의 혁신 또한 창출해내야 한다.  

다양한 데이터와 정교한 모델링을 통해 지속가능한 토큰 이코노미를 설계하고, 만들어가는 과정에서 이를 지속적으로 개선하여 플랫폼, 프로토콜, 프로덕트 그리고 참여자 모두가 장기적으로 윈윈(win-win)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어야 한다. 

컨센서스, SDK 등 관련된 소스를 공개하고 우수한 개발자, 화이트햇 해커들을 대상으로 버그 바운티를 진행하는 등 더 많은 개발자들이 우리의 기술 개선에 참여할 수 있게 해야 한다.

그리고 서비스 개발자들이 손쉽게 우리 프로토콜을 이용하여 프로덕트를 개발하고, 이를 통해 완전히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창출할 수 있도록 필요한 개발 툴킷을 충분히 제공하고 개발자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해야 한다.  

그리고 더 나아가 투자, 인수, 파트너십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이미 검증된 우수한 서비스, 개발팀들이 우리 플랫폼으로 진입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독려해야 한다.

새로 프로젝트를 만드는 0에서 1과정에 있는 팀들에게는 개발 리소스와 인큐베이팅의 기회를 제공하고, 1에서 100이 되는 과정에 있는 프로젝트들과는 투자, 인수, 파트너십 등 더욱 적극적인 방법을 통해 서비스와 플랫폼의 공동 성장을 도모해야 한다. 그리고 TTC Protocol 위의 서비스들이 우리와 함께 더욱 빠르게 성장하고 더 큰 영향력을 키울 수 있게 적극적으로 도와야 한다.

그 과정을 업계의 다양한 전략적, 재무적 파트너와 함께하여 전체 시장의 파이를 함께 키우고 그 과실 또한 함께 나눌 수 있어야 한다. 

 

3) 더욱 많은 사람들이 커뮤니티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소셜 네트워킹 서비스와 온라인 커뮤니티들은 많은 사람들이 매일 사용하는 서비스이며 그 자체로 네트워크 효과를 갖추고 있다. 일반인들에게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다양한 소셜네트워킹서비스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의 편입을 통해 빠른 속도로 TTC Protocol 커뮤니티를 키우고 그 규모의 경제를 실현해 내야 한다.  

대중들이 전체 에코시스템에 접근하는 데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는 지갑(Wallet)의 사용자 경험(UX) 개선을 통해 더욱 많은 사람들이 블록체인의 개념을 쉽게 이해하고 일상생활에 사용할 수 있게 만들어야한다. 사용자들은 TTC Wallet을 통해 손쉽게 TTC 에코시스템의 다양한 dapp에 접근할 수 있게 될 것이고, 에코시스템 안에서의 여러 의사 결정 과정에 직접/간접적으로 참여할 수 있게 해야 한다. 

 

4)프로젝트의 내재가치가 잘 알려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소통해야 한다.  

가격은 결국 내재가치를 중심으로 귀결된다. 하지만 시장엔 여전히 정보 비대칭이 존재하기에 우리는 그 간극을 좁히기 위해서 노력해야 한다. 신생 프로젝트 입장에서 지속적으로 우리를 알릴 기회를 계속해서 만들고, 더 많은 사람들에게 더욱 잘 이해될 수 있게 만드는 일은 매우 중요하다.  

온라인 Ask Me Anything 세션, 오프라인 밋업과 다양한 컨퍼런스를 통해 커뮤니티와의 접점을 늘려야 한다. 파트너십, 다양한 PR 등을 통해 잠재적 커뮤니티 참여자들에게 우리의 존재감 그리고 우리가 하고 있는 일, 우리의 비전 등을 알리고 적극적으로 소통해야 한다.   

결국 한 프로젝트의 가치란 시장 참여자들이 우리에 대해 가지는 합의(consensus)의 균형을 통해 결정된다. 그렇기에 지속적으로 우리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프로젝트의 성장을 적극적으로 지지해줄 수 있는 커뮤니티를 구성하고 관리하는 일은 매우 중요하다.  

이외에도 다양한 국가의 거래소들은 커뮤니티 참여자들이 프로젝트에 진입하는 데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해준다. 거래소 상장은 코인에 유동성 프리미엄(liquidity premium)을 더해주므로 토큰의 유틸리티 향상에 긍정적으로 작용한다. 그러므로 다양한 거래소에 상장을 통해 프로젝트의 접촉면을 넓히고 토큰의 유통성을 확대하는 것 또한 매우 중요한 일이다. 

TTC 프로토콜 생태계 안의 모든 참여자는 다 중요하다.

생각보다 남아있는 시간이 별로 없다.  처음에 이야기했듯 이 시장의 경쟁은 전 세계적으로 이루어지고 있고, 업계는 생각하는 것보다 더욱 빠른 속도로 바뀌고 있다. 네트워크 이펙트를 만들어낸 소수의 프로젝트(플랫폼, 프로토콜)만이 각 분야를 독점하면서 살아남게 될 것이다.

살아남은 소수의 프로젝트는 엄청난 규모로 성장할 것이고 살아남지 못한 거의 대부분의 프로젝트는 사라지게 될 것이다. 그 질서가 완전히 자리 잡는 데 까지 걸리는 시간은 생각보다 훨씬 짧을 것이다. 그래서 우리는 더 빨리 더 멀리 더 열심히 움직여야 한다. 

정현우 TTC 프로토콜 대표

이글은 정현우 대표의 브런치에 실린 것으로 필자 동의 아래 더비체인 독자들에게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