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컨센시스 제휴...어떤 블록체인 서비스 내놓나
SK C&C-컨센시스 제휴...어떤 블록체인 서비스 내놓나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8.12.04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컨센시스(ConsenSys) 홈페이지 모습

SK C&C가 블록체인 리딩 기업 컨센시스(ConsenSys)와 손을 잡았다. 이더리움의 공동 창업자 중 한명인 조셉 루빈 대표가 이끌고 있는 컨센시스는 아마존웹서비스(AWS)와 블록체인 클라우드 사업에 협력하고 있으며 중국에서는 블록체인 스마트시티 구성에 참여하고 있다. SK C&C와 컨센시스의 협력이 앞으로 어떤 서비스와 비즈니스 모델을 선보일지 주목된다.

SK C&C는 4일 블록체인 기업 컨센시스와 ‘블록체인 신규 사업 모델 개발을 위한 전략적 사업 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SK C&C는 이번 MOU가 두 회사의 블록체인 기술과 서비스를 합쳐 국내 기업들이 블록체인 킬러 서비스를 쉽고 빠르게 개발할 수 있는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생태계’를 조성하고 발전시키자는 취지에서 이뤄졌다고 설명했다.

두 회사는 각기 보유한 블록체인 플랫폼, 기술, 서비스에 대한 공동 분석을 통해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사업 확장을 위한 비즈니스 모델 개발에 착수한다.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은 ‘스마트계약’이라고 불리며 허가된 참여자만 접근 가능한 서비스다. 향후 각 산업별 사업 모델에 적용 시 지금까지 보지 못한 다양한 블록체인 서비스 출현이 가능하다.

SK C&C의 클라우드 제트(Cloud Z)에 컨센시스의 주요 서비스 및 플랫폼 탑재도 논의하고 있다. 이를 통해 어느 기업이나 신속한 블록체인 서비스 개발이 가능하다. 또 컨센시스의 교육 프로그램인 ‘컨센시스 아카데미’와 협업하여 기술 인력 양성에도 힘을 합치기로 했다.

SK C&C의 테크 트레이닝 센터를 활용해 연말까지 한국 내 이더리움 강사 육성 교육을 진행한다. 한국 시장에 적합한 커리큘럼 개발도 논의키로 했다.

SK C&C는 하이퍼레저(Hyperledger) 기반의 블록체인 모바일 디지털 ID인증 서비스(IDaaS), 국내외 선사들을 위한 블록체인 물류서비스, 블록체인 투표시스템 등의 솔루션 및 서비스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리플(Ripple)의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지역화폐나 블록체인 이벤트 코인, 상품권 등을 발행할 수 있는 ‘CaaS(Coin as a Service) 플랫폼’도 개발했다. 

컨센시스는 이더리움 기반 블록체인 서비스 및 응용 프로그램 개발 분야에서 글로벌 기업이다. 이더리움 창립 멤버인 조셉 루빈이 설립했으며 뉴욕에 본사를 두고 있다. 컨센시스는 AWS와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플랫폼 ‘칼레이도(Kaleido)’를 공급하고 있으며 이더리움의 거래 관련 인프라 플랫폼 ‘인퓨라(Infura)’, 신원 확인 플랫폼 ‘유포트(uPort)’ 등을 서비스하고 있다. 또 시진핑 신도시라고 불리는 중국의 슝안신구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하고 있다.

SK C&C와 컨센시스는 두 회사의 블록체인 기술을 융합해 공공 부문과 기업 등을 겨냥한 블록체인 클라우드 서비스, 스마트계약 서비스, 블록체인 스마트시티 등을 선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이기열 SK C&C 디지털 총괄은 “이번 MOU를 통해 SK C&C의 블록체인 기술을 향상시키고 서비스 개발 생태계를 크게 확대 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우리 기업들이 원하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쉽고 빠르게 개발할 수 있는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서비스 개발 허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조셉 루빈 컨센시스 대표는 “SK C&C의 이더리움 기반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사업을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며 “페가시스(Pegasys) 등 솔루션을 기반으로 다양한 산업에서 엔드 투 엔드(End-To-End) 이더리움 블록체인 솔루션을 빠르게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viper@thebchain.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