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라, 한화갤러리아와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 협력
테라, 한화갤러리아와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 협력
  • 한민옥 기자
  • 승인 2018.12.12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 기업 테라(대표 신현성)가 유통기업 한화갤러리아(대표 김은수)와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 적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두 회사는 기존 결제 수단에 비교해 낮은 수수료와 고객에 혜택을 돌려주는 블록체인 기반 결제 환경 구축에 나선다.

테라는 파트너십을 통해 한화갤러리아 온라인 쇼핑몰에 테라 결제 시스템을 연동한다. 한화갤러리아는 테라 결제 시스템을 기반으로 온라인 고객에게 기존 2~3%에 달하던 카드사 수수료보다 낮은 요율을 적용하고 특별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두 회사는 블록체인 관련 업무 협력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계획이다.

한화갤러리아 관계자는 “한화갤러리아 온라인 쇼핑몰을 이용하는 전 세계 고객에게 더 나은 쇼핑 혜택과 안전한 환경을 제공하고자 글로벌 테라와 손을 잡았다”며 “카드사 및 결제대행업체의 중간 마진을 없애 고객에게 혜택을 돌려줌으로써 보다 좋은 쇼핑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신현성 테라 공동 창립자 겸 대표는 “전세계 폭 넓은 고객을 보유한 한화갤러리아와 파트너십으로 더 많은 소비자가 테라의 혁신적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의 혜택을 누리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높은 할인 혜택과 안전한 결제 환경을 위해 파트너사와 협력을 확대하고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테라는 한화갤러리아를 비롯한 아시아 대표 이커머스 플랫폼들로 구성된 테라 얼라이언스(Terra Alliance)를 통해 상용화를 추진 중이다.

한화갤러리아, 야놀자, 티몬, 배달의민족, 글로벌 쇼핑 플랫폼 큐텐(Qoo10), 동남아 최고 중고거래 사이트 캐러셀(Carousell), 베트남 이커머스 플랫폼 티키(Tiki) 등 아시아 주요 기업이 테라 얼라이언스에 참여하고 있다.

한민옥 기자 mohan@thebcha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