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인파트너스, 블록체인 신원 플랫폼 소브린 네트워크 노드로 참여
체인파트너스, 블록체인 신원 플랫폼 소브린 네트워크 노드로 참여
  • 황치규 기자
  • 승인 2019.01.30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체인파트너스(대표 표철민, http://chain.partners)는 블록체인 기반 비영리 글로벌 신원 인증 체계를 구축중인 소브린 재단(Sovrin Foundation, http://sovrin.org/)과 협력해 신원 인증 체계 설립 관리자(Founding Steward) 중 하나로 참여한다고 30일 밝혔다.

체인파트너스에 따르면 소브린 재단은 글로벌 IT기업 및 금융기관 등 60여 곳과 협력해 개인정보 소유와 관리 권한을 개인이 갖는 블록체인 기반 인증 체계인 ‘소브린 네트워크(Sovrin Network)’를 개발하고 있다.

소브린 네트워크는 ‘개인정보의 관리 주체를 다시 개인에게 돌려주자’는 취지로 추진되는 글로벌 비영리 프로젝트로, 체인파트너스는 전세계 인증자의 신분을 검증하는 검증인 노드 운영자 중 하나가 참여하게 된다.

소브린 네트워크는 웹사이트나 모바일 앱에 가입없이 내 개인정보를 사용할 수 있는 권한을 일정 기간 빌려준다. 빌려준 권한도 언제든 다시 회수해 사용하지 않는 웹서비스나 모바일 앱에 개인정보가 남는 일을 방지할 수도 있다.

이 네트워크는 소브린 재단의 엄격한 기준을 통해 ‘스튜어드(Steward, 관리자)’로 선정된 기관들이 운영한다. 체인파트너스는 소브린 네트워크의 설립 멤버로, 글로벌 스튜어드 기업 60여 곳과 함께 협업할 예정이다. 

체인파트너스 리처드 김(Richard Kim) CSO는 “소브린 네트워크로 인해 온라인 역사상 처음으로 남녀노소 모두가 본인의 개인 정보를 소유·관리하게 될 것이다. 체인파트너스는 소브린 스튜어드 기업으로 그간 쌓아온 경험과 역량을 집중해 ‘셀프 소브린 아이덴티티’를 구축하는 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소브린 재단 헤더 달(Heather Dahl) 대표는 “블록체인 업계에서 검증된 노드 운영 경험을 가진 체인파트너스와 함께하게 되어 고무적”이라며 “소브린 네트워크의 비전인 ‘모두를 위한 디지털 아이덴티티(Identity for all)’ 구축을 위해 체인파트너스와 힘을 모으겠다”고 덧붙였다.

황치규 기자 delight@thebchain.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