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젬알토와 블록체인 기반 커넥티드카 개발한다
KT, 젬알토와 블록체인 기반 커넥티드카 개발한다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5.21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 기반의 네트워크 보안 플랫폼 기가 스텔스 활용
젬알토 차량용 통신모듈에 적용
이동면 KT 미래플랫폼사업부문장 사장이&nbsp;서울 광화문 KT스퀘어에서 2019년 블록체인 사업전략 기자간담회에서 KT의 블록체인 사업전략을 소개하고 있다.<br>
이동면 KT 미래플랫폼사업부문장 사장이 서울 광화문 KT스퀘어에서 열린 2019년 블록체인 사업전략 기자간담회에서 KT의 블록체인 사업전략을 소개하고 있다.

KT가 젬알토와 손잡고 블록체인 기반의 커넥티드카 개발에 나선다.  

KT는 21일 서울 KT광화문빌딩 이스트에서 젬알토와 ‘5G 보안 솔루션 기가 스텔스(GiGAstealth)’를 기반으로 한 커넥티드카 공동 사업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젬알토는 글로벌 통신모듈 개발 기업이다.

두 회사는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KT의 블록체인 기반 보안 솔루션 기가 스텔스를 젬알토의 차량용 통신모듈에 적용할 계획이다.

통신모듈은 무선통신 기술을 통해 차량과 차량 외부를 연결하는 커넥티드카의 부품이다. 차량 원격제어, 교통상황 수신, 차량위치 추적 등을 가능케 하는 하드웨어다. 기가 스텔스는 블록체인 기반의 네트워크 보안 플랫폼으로 사용자의 인터넷주소(IP)가 노출되지 않도록 해 해킹의 위협으로부터 사용자를 보호하는 솔루션이다.

KT와 젬알토는 다가오는 자율주행 시대를 대비해 두 회사의 기술력을 결합한 차량용 통신모듈 개발 등 커넥티드카 공동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KT와 젬알토는 두 회사가 보유한 기술 공유 차원을 넘어 5G 커넥티드카 사업 확대를 위한 전방위적 사업 협력도 추진할 계획이다. 두 회사가 공동으로 개발하게 될 기가 스텔스 기반의 차량용 통신모듈을 연내 차량 제조사 및 B2B(기업고객) 시장에 공급해 커넥티드카 시장을 선도한다는 방침이다. 또 블록체인 보안 기술을 접목함으로써 커넥티드카 시장의 차세대 보안 사업 생태계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이동면 KT 미래플랫폼사업부문 사장은 “5G 자율주행 시대의 안전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블록체인 기반의 보안 솔루션 기가 스텔스를 커넥티드카 플랫폼에 적용하게 됐다”며 “두 회사가 지속적으로 협력해 5G 커넥티드카 보안 사업의 생태계를 견인하고 고객의 안전을 책임지겠다”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viper@thebchain.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