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페이스북 작심 비판...“은행되려면 은행 규칙 따라야”
트럼프, 페이스북 작심 비판...“은행되려면 은행 규칙 따라야”
  • 강진규 기자
  • 승인 2019.07.12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트코인과 암호화폐는 돈이 아니다"
"암호화폐가 마약거래 등 불법행위 조장"
출처: 트럼프 대통령 트위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암호화폐 대해 작심 비판했다. 또 암호화폐 리브라(Libra)를 발행하려는 페이스북에 대해서도 은행이 되길 원한다면 은행업과 관련된 모든 규칙을 지켜야 한다고 지적했다.

12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암호화폐와 페이스북 등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비트코인과 다른 암호화폐의 팬이 아니다”라며 “그것은 돈이 아니며 가치는 매우 불안정하고 공기(아무것도 없는)를 기반으로 하는 것과 같다”고 주장했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규제되지 않은 암호자산은 마약거래나 불법 활동을 조장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특히 그는 페이스북이 발행하기로 한 리브라도 마찬가지라며 “페이스북이 은행이 되길 원한다면 그들은 다른 은행들과 마찬가지로 모든 은행 규칙을 따라야 한다”고 밝혔다.

 

출처: 트럼프 대통령 트위터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달러의 가치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그는 “우리는 미국에서 오직 하나의 실제 통화를 갖고 있다. 그것은 믿을 수 있고 신뢰성도 강하다”며 “그것은 세계에서 가장 지배적인 통화이며 계속 그렇게 유지될 것이다. 그것을 미국 달러라고 부른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암호화폐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나타내면서 암호화폐에 대한 규제가 완화되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오히려 암호화폐가 불법을 조장한다는 시각에 따라 규제가 강화될 가능성도 예상된다.

트럼프 대통령이 페이스북의 리브라 발행을 완전히 막겠다고 하지는 않았지만 현재 은행들이 준수하는 규정을 따르라고 한 만큼 페이스북이 리브라를 발행하기까지 과정이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강진규 기자  viper@thebchain.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