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블록체인으로 식품유통이력 관리한다
KT, 블록체인으로 식품유통이력 관리한다
  • 정유림 기자
  • 승인 2019.07.18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NDS, 블록체인 기반 식품안전이력 관리 사업 공동 추진
KT가 NDS와 협력해 블록체인 기반 식품안전이력관리 사업을 공동 추진한다.

KT가 블록체인 기반의 식품이력 관리에 나선다.

KT는 NDS(농심데이타시스템)와 블록체인 기반 식품안전이력관리 사업을 협력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KT는 NDS의 축산물 이력관리 시범사업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민간 업체가 활용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의 식품안전 이력관리 플랫폼을 올 하반기 중 구축할 예정이다.

KT의 블록체인 개발 플랫폼 GiGA Chain BaaS(Blockchain as a Service)에 NDS의 식품 이력관리 솔루션을 결합하는 형태를 구상 중이다. 또 공동 마케팅, 제휴처 확대, 규제 해소 등 제반 사업을 위한 환경을 조성하고 향후 식품 유통 사업을 기반으로 한 건강 관련 사업까지 협력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NDS는 농축산물 이력관리 시범사업을 통해 블록체인을 활용한 식품이력 관리로 데이터 처리의 효율성과 신뢰성을 확보할 수 있다는 결과를 얻은 바 있다. 블록체인 상에 쇠고기 유통 과정의 사육, 도축, 포장, 판매 등 모든 트랜잭션을 기록한 결과, 최대 6일이 소요됐던 유통 이력 추적 시간이 10분 이내로 단축됐다.

김중원 NDS 대표는 “식품안전 분야에서 블록체인 기술은 추적성과 투명성을 지원하는 가장 중요한 기술”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KT의 블록체인 서비스와 NDS의 식품안전 분야 기술력으로 시너지를 이뤄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동면 KT 미래플랫폼사업부문장 사장은 “KT는 5G의 초안전 시대를 견인하는 GiGA 체인 BaaS 플랫폼을 통해 기업들의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돕는 동시에 해당 서비스 이용 고객의 편익을 향상하는 데 힘쓸 것”이라며 “식품 유통 및 건강 관련 분야의 최고 파트너사인 NDS와 협력하여 블록체인 기반 식품 유통 시장 개척의 첨병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정유림 기자 2yclever@thebchain.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