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페이, 김정익 신임 대표 선임...블록체인 핀테크 사업 확대
현대페이, 김정익 신임 대표 선임...블록체인 핀테크 사업 확대
  • 황치규 기자
  • 승인 2019.07.23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익 현대페이 신임 대표이사
김정익 현대페이 신임 대표이사

핀테크 전문 기업 현대페이(Hyundai Pay)가 20년 이상 금융권에서 잔뼈가 굵은 김정익 씨를 신임 대표로 선임하고 사업 확대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김정익 신임 대표는 신한은행 대기업영업부장ㆍ투자금융부장, 신한금융투자 기업금융본부장ㆍIB그룹 총괄 등을 역임했다.

현대페이는 김정익 대표의 영입으로 현재 추진 중인 선불 결제서비스 등 블록체인 기반 핀테크 비즈니스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또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구매 가능한 선불 포인트를 발급해 간편송금/결제, 스마트홈 서비스 결제 등 실제 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결제 서비스 제공에도 적극 나설 방침이다.

부동산과 같은 실물 자산을 선별해 투자자에게 안정적 수익을 제공하는 부동산 P2P 서비스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월렛 서비스 사업도 사용자 편의성을 강조한 UX 제공, 개인화 서비스 등을 통해 핀테크 서비스 플랫폼으로 고도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김정익 대표는 “AI,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 다양한 신기술 기반의 디지털 금융 혁신 시대를 맞이해 핀테크 산업이 급성장하고 있지만 금융 안정, 보안 등 보완해야 할 과제들도 있다”며 “현대페이는 블록체인 기반 기술의 융합으로 고객 친화적이며 안전하고 편리하고 실용적인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황치규 기자 delight@thebchain.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