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 블록체인 뉴스]커지는 암호화폐 변동성 속, 기존 사업은 영역 확대중
[위클리 블록체인 뉴스]커지는 암호화폐 변동성 속, 기존 사업은 영역 확대중
  • 황치규 기자
  • 승인 2019.09.30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트코인 가격 8000달러 초반 대로 하락
페이스북, 리브라 출시 앞서 사전정지 작업 강화

 

지난 주 비트코인을 포함한 주요 암호화폐 가격이 크게 하락했습니다. 비트코인은 8000달러 초반 대까지 떨어졌고 이더리움, 리플 등 알트코인 가격도 하락세가 두드러졌습니다. 주요 암호화폐 폭락 후 하락세 지속

이번 하락세에는 뉴욕증권거래소 모회사인 ICE가 23일 오픈한 암호화폐 선물 거래 플랫폼 백트의 초반 성적표가 기대 이하라는 것부터 미국 자산 시장에서 전반적으로 리스크 오프(위험 자산 회피) 성향이 강해지고 있는 것 등 다양한 요인들이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암호화폐 가격 대폭락...비트코인 9000달러 선 붕괴

마진콜이 하락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쳤다는 보도도 나왔습니다. "비트코인 폭락은 ‘증거금 추가납부’ 때문"

페이스북 리브라와 관련한 뉴스들도 계속해서 관심을 끌었습니다. 지난 주에도 몇 가지 소식이 나왔는데요. 우선 페이스북 리브라가 5개 법정 화폐로 구성된 통화 바스켓에 연동된다고 합니다. 50%는 미국의 달러, 18%는 EU의 유로, 14%는 일본의 엔, 11%는 영국 파운드, 8%는 싱가포르 달러가 될 것이라고 독일 주간지 슈피겔이 최근 보도했습니다. 이들 통화는 리브라 가격을 유지하기 위한 준비금으로 활용됩니다. 리브라 준비금으로 5개 통화 투입...달러가 절반

리브라 출범을 위한 페이스북의 준비태세도 계속 강화되고 있습니다. 페이스북은 자체 암호화폐 지갑 칼리브라 이용자를 대상으로 챗봇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챗봇의 스타트업인 서비스프렌드를 인수했습니다. 페이스북, 챗봇 스타트업 인수...칼리브라 지갑 속도전

페이스북에서 리브라 프로젝트를 총괄하는 데이비드 마커스 부사장은 페이스북이 전통적인 결제 네트워크 대신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기술을 활용해 리브라를 개발하는 배경과 기대 효과를 강조하는 글을 블로그를 통해 직접 공유했습니다. 정부 당국자들에 이어 대중들과도 소통을 강화하기 위한 행보로 풀이됩니다. 페이스북은 왜 기존 결제 기술 안쓰고 리브라를 개발하나

페이스북의 살림을 책임지고 있는 셰릴 샌드버그 최고운영책임자(COO)도 이르면 다음 달 미국 의회 청문회에 출석해 리브라에 대해 증언할 것이란 소식입니다. 셰릴 샌드버그 페이스북 COO, 10월말 의회 리브라 청문회 출석

27일에는 더비체인과 블록체인경영협회가 함께 블록체인비즈니스포럼을 발족하고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의 현황과 가능성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이날 포럼에선 블록체인이 기업 혁신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에 대해 다양한 의견들이 공유됐습니다. “블록체인은 시대 변혁을 가져 올 범용기술”

카카오 블록체인 자회사 그라운드X는 클레이튼(Klaytn)에서 사용되는 암호화폐 ‘클레이(KLAY)’를 업비트 인도네시아에 상장했습니다. 그라운드X가 밝힌 클레이 총 발행량은 100억 개입니다. 그라운드X는 최근 진행된 역경매를 통해 총 250만 클레이를 판매했습니다. 카카오 '클레이', 업비트 인도네시아 상장...첫날 성적은?

그라운드X는 클레이튼 개발자 생태계 확대에도 속도를 내고 있는데요,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와 ‘제주 블록체인 해커톤 2019’을 개최하는 한편 한양대학교와 블록체인융합학과 수업도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그라운드X, 클레이튼 블록체인 개발자 지원 가속

블록체인 기반 통합 포인트 프로젝트인 '밀크(MiL.k)’도 세력 확대에 힘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두나무 블록체인 플랫폼 자회사인 람다256과 키인사이드가 공동 추진하는 이 프로젝트는 다양한 마일리지 포인트를 통합해 서비스 간의 마케팅 및 고객 관리 시너지를 제공한다는 계획입니다. 블록체인 기반 통합 포인트 동맹 '밀크' 연내 출격...여행ㆍ레저 공략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의 운영사인 두나무는 자회사를 통해 기업 대상의 암호화폐 위탁관리(커스터디) 사업에 출사표를 던져 관심을 끌었죠. 두나무의 자회사 디엑스엠(DXM)은 하드웨어 월렛 업체 렛저(Ledger)와 제휴를 맺고 기업 전용 암호화폐 커스터디 서비스 ‘업비트 세이프(Upbit Safe)’를 선보였습니다. 두나무, 자회사 통해 암호화폐 커스터디 시장 본격 진출

블록체인 기반 미술 투자 플랫폼을 표방하는 아트블록은 지난 20일  ‘호크니 나이트 위드 아트블록(HockneyNight with ARTBLOC)’ 행사를 열고 데이비드 호크니의 작품 2점 대한 소유권 판매를 진행했습니다. 토큰은 각각 8900개, 5900개가 발행됐으며 구매자는 8달러(약 9900원)에 토큰을 구매할 수 있습니다. 아트블록 “ 소유권 나눠 '블록체인 예술' 대중화 나선다”

2017년 암호화폐공개(ICO)로 1억달러 규모의 자금을 유치했던 캐나다 스타트업 키크(Kik) 인터랙티브가 간판 서비스인 메신저 앱 '키크'를 폐쇄한다고 발표했습니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소송에 따른 대응 조치인데요. SEC는 키크가 2017년 진행한 ICO에 대해 허가되지 않은 증권을 발행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ICO로 1억달러 모았던 키크, 구조조정 돌입...메신저앱 폐쇄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소닉은 해킹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죠. 비트소닉 해킹 vs 해킹 아니다...논란 증폭  

정책 관련 소식들을 살펴보겠습니다. 부산시는 27일 전담 조직인 ‘부산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추진단(이하 추진단)’을 구성하고 출범식을 열었습니다. 추진단은 운영위원회, 행정지원팀, 법률자문단, 기술혁신센터로 구성됩니다. 운영위원회는 블록체인 전문가들로 구성된 부산시장의 자문위원회며 행정지원팀 운영은 부산시에서 맡을 예정입니다. 부산시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추진단 공식 출범

유재수 부산시 경제부시장은 블록체인을 넘어 암호화폐 및 토큰 이코노미와 연계한 디지털 월스트리트를 향후 도시 비전으로 내세우고 있습니다. 암호화폐 없는 블록체인은 성공하기 어렵다면서 암호화폐를 적극 활용하는 블록체인 정책을 중장기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입니다. "토큰 이코노미 통해 디지털 월스트리트 만들 것"

국제회계기준위원회(IASB) 산하 국제회계기준(IFRS) 해석위원회는 암호화폐를 화폐나 금융자산으로 분류할 수 없고 무형자산이나 재고자산으로 봐야 한다는 의견을 내놨습니다. 국제회계기준위 “암호화폐, 화폐·금융자산 아냐”...파장은?

황치규 기자 light@thebchian.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