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기반 차량 호출 서비스 엠블랩스, 56억원 규모 투자 유치
블록체인 기반 차량 호출 서비스 엠블랩스, 56억원 규모 투자 유치
  • 황치규 기자
  • 승인 2019.12.02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빌리티 블록체인 플랫폼 엠블 개발사인 엠블랩스(MVL LABS, 대표 우경식)가 SV인베스트먼트, 심원, 센트랄로부터 56억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2일 밝혔다.

엠블랩스는 싱가포르와 캄보디아, 베트남에서 엠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수수료가 없는 차량 호출에 초점을 맞춘 모빌리티 서비스 타다(TADA)를 운영 중이다.

엠블랩스에 따르면 이번 시리즈 A 투자에 참여한 회사들 중 센트랄과 심원은 자동차 부품 분야 기업으로 모빌리티 서비스와도 사업적으로 관련성을 갖고 있다.

센트랄은 자동차 부품 제조 업체로 동남아 시장 점유율 확대를 꾀하고 있고 심원은 전기차 차체 및 부품개발 생산 전문업체로 아시아 시장에서 전기차 쉐어링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다고 엠블랩스는 전했다.

엠블랩스는 이번 투자에 참여한 회사들과의 협업을 통해 기존 타다에서 운용하고 있는 엠블 인센티브를 보다 다방면으로 활용할 수 있게 됐다고 덧붙였다.

엠블랩스 우경식 대표는 “엠블은 유틸리티 토큰을 표방하고 있고 플랫폼 사용자가 많아질수록 그 가치가 증명된다”라며 “이번 시리즈A 투자 유치로 동남아에서 엠블 프로토콜 얼라이언스를 구축하는데 더욱 속도가 붙을 것이다"고 말했다.

황치규 기자 delight@thebchain.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