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브라우저 브레이브, 스폰서 이미지 광고 보상 시작
웹브라우저 브레이브, 스폰서 이미지 광고 보상 시작
  • 정유림 기자
  • 승인 2020.02.18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 번째 광고 파트너사로 암호화폐 금융 서비스 업체 블록파이 선정
개인정보보호에 중점을 둔 웹브라우저 브레이브가 광고(스폰서)를 본 이용자에게 수익을 보상하는 정책을 시작한다.

[디지털투데이 정유림 기자] 개인정보보호에 중점을 둔 웹브라우저 브레이브가 광고(스폰서)를 본 이용자에게 수익을 보상하는 정책을 시작한다고 18일 밝혔다.

이용자는 브레이브에서 네 번째 '새 탭' 페이지마다 스폰서 이미지가 표시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브레이브는 일반 배경 이미지와 번갈아 스폰서 이미지를 노출시킬 예정이다. 

웹브라우저에서 광고를 보면 이용자들이 자사 베이직 어텐션 토큰(BAT)을 보상으로 주는 브라우저 브레이브는 보상받는 것에 동의한 이용자에게 해당 광고 수익의 70%를 준다. 보상으로 받은 BAT는 암호화폐 거래 사이트를 통해 현금화 할 수 있다.

브레이브는 첫 번째 광고 파트너사로 암호화폐 금융 서비스 업체 블록파이(BlockFi)를 선정했다. 블록파이는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 등 암호화폐를 담보로 법정화폐를 대출해주는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브랜든 아이크 브레이브 최고경영자(CEO)는 “블록파이와 캠페인을 진행하게 돼 기쁘다”며 “스폰서 이미지는 브레이브 전체 생태계의 확장은 물론 광고 시청자와 광고주를 직접 연결시켜 새로운 경험을 선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