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비트코인·테더 마켓에 시장가 주문 기능 추가
업비트, 비트코인·테더 마켓에 시장가 주문 기능 추가
  • 정유림 기자
  • 승인 2020.05.19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는 기존 원화(KRW) 마켓에서만 지원하던 시장가 주문, 예약 주문 기능을 비트코인(BTC)과 테더(USDT) 마켓으로 확대한다고 19일 밝혔다.

[디지털투데이 정유림 기자]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대표 이석우)는 기존 원화(KRW) 마켓에서만 지원하던 시장가 주문, 예약 주문 기능을 비트코인(BTC)과 테더(USDT) 마켓으로 확대한다고 19일 밝혔다.

시장가 주문은 가상자산 매도 시 주문 금액, 매수 시 주문 수량만 설정하면 시장 가격으로 즉시 체결이 되는 주문 방식이다. 빠른 매매를 원하는 투자자에게 용이한 것이 특징이다.

예약 주문은 특정 가상자산 가격이 사전 설정한 감시 가격에 도달하면 주문이 자동으로 실행되도록 한다. 투자자가 투자 목적과 시장 상황에 맞게 주문 조건을 사전에 설정해 놓을 수 있다. 특히 이익실현 및 손실제한 주문 설정 시 간편하게 활용할 수 있다고 회사는 강조했다.

예약 주문 거래 수수료는 기존 비트코인, 테더 마켓 일반 주문과 동일한 0.25%이다. 마켓 구분 없이 최대 20개 가상자산에 대해 주문 등록이 가능하다.

해당 기능들은 업비트 PC 웹사이트, 모바일 웹사이트, 안드로이드, iOS 등 모든 플랫폼에 순차 적용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