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블록, 블록체인 의료정보 연구 협의체 정부과제 위탁기관 선정
메디블록, 블록체인 의료정보 연구 협의체 정부과제 위탁기관 선정
  • 황치규 기자
  • 승인 2018.07.18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케어 블록체인 기업 메디블록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기관인 한국정보화진흥원(이하 NIA)과 함께 진행하는 ’KOREN(Korea Advanced Research Network) 기반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한 의료정보 유통 실증 및 의료 네트워크 연구협의체 구성을 위한 정부과제(이하 NIA 프로젝트)’ 블록체인 기술 위탁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8일 발표했다.

이번 과제는 분당서울대학교병원이 주관하고 서울대학교, 연세대학교, 차의과대학교, 이화여자대학교가, 씨이렙, 신테카바이오, 미소정보기술, 웰트가 참여기업으로 함께 과제를 진행할 예정이다.

NIA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참여기관들은 이번 과제를 통해 ▲대한민국 의료 네트워크 연구협의체를 구성하고, 이를 바탕으로 ▲의료 네트워크 상용화를 추진하며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또 블록체인 기술을 기본으로 ▲개인건강기록 플랫폼의 보편화 ▲국가적 진단검사비 절감효과 ▲블록체인 기술을 의료에 도입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이은솔 메디블록 공동대표는 “각 의료기관‧기업과 그리고 정부기관의 협력을 통해 블록체인 기반의 의료네트워크를 구성하고 이를 실증해볼 수 있는 기회로 기대한다"면서 "여러 이해 당사자들이 참여하는 의료정보협의체 구성을 통해 기술적 검증 뿐만 아니라 개인건강기록 플랫폼이 활용될 수 있는 생태계 확대까지 기대된다"고 말했다.

메디블록은 블록체인에 기반을 둔 환자 중심 헬스케어 플랫폼으로 환자 진료기록과 라이프로그 등 통합 의료정보를 블록체인에 저장하고, 의료기관 방문 시 의사에게 진료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고 있다.

이를 통해 연구자들은 메디블록을 통해 특정 의료기관에 한정됐던 의료 데이터를 국가와 지역에 구애받지 않고 수집할 수 있다고 메디블록은 설명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